search


영국 디자이너 애슐리 윌리엄스(ASHLEY WILLIAMS), 2020 S/S 서울패션위크 무대에 오르다

  • 관리자
  • 0
  • 151
  • Print
  • 글주소
  • 10-19

영국 디자이너 애슐리 윌리엄스(ASHLEY WILLIAMS), 2020 S/S 서울패션위크 무대에 오르다

 

- 에어브러시를 활용한 다채로운 디자인 선보여

- 브리티시 패션 카운슬(British Fashion Council)과 패션 교류 일환으로 초청된 두 번째 영국 디자이너

- 10월 18일 오후 6시 30분 동대문 디자인 플라자 진행

 

8d19ea9e1239fc988e80e20e8c8435a0.jpg
 

[사진: 애슐리 윌리엄스]

 

영국의 가장 화제성 있는 컨템퍼러리 여성 디자이너 중 한 명인 영국 디자이너 애슐리 윌리엄스(Ashley Williams)가 18일 오후 6시 30분, 동대문 디자인 플라자(DDP)에서 2020 S/S 서울패션위크에서 패션쇼를 성황리에 마쳤다. 

 

애슐리 윌리엄스 디자이너가 선보인 동명 브랜드, ‘애슐리 윌리엄스’의 패션쇼는 브리티시 패션 카운슬과의 해외 교류 일환으로 진행됐다. 2019 F/W 서울패션위크의 ‘코트와일러(COTTWEILER)' 쇼에 이어 두 번째다. 

 

애슐리 윌리엄스 디자이너는 이번 2020 S/S 컬렉션에서 과거와 현재 그리고 미래의 자신을 알아보는 동시에, 내면의 평화와 외면의 아름다움에 주목했다. 플레이보이 심벌과 ‘밀로의 비너스’를 에어브러시로 표현한 다채로운 디자인을 공개했다. 르네상스 아트 피스와 1990년대의 실루엣을 강조한 스타일로 과감하고 유니크한 무드로 가득 찬 컬렉션이었다. 페이드 데님 팬츠와 프린지 티셔츠에 디자이너의 애완견과 고대 그리스 예술 작품인 밀로의 비너스 등을 프린팅한 후 분홍, 파랑 등 화려한 원색의 에어브러시 효과를 더해 한층 개성이 묻어나는 디자인을 완성해 눈길을 끌었다.

 

에어브러시 프린팅 외에도 큰 리본, 주얼이나 퍼 트리밍, 레이스업, 디테일 등이 돋보이는 원피스, 치마, 타이즈 등으로 영국 패션 특유의 펑키 한 무드가 느껴지도록 했다. 그뿐만 아니라 날염 프린트에 에어브러시 프린팅을 더하거나 체크와 도트처럼 상반되는 패턴을 매치한 것이 특징이다. 

 

서울패션위크 전미경 감독은 “런던패션위크 기간 동안 꼭 봐야하는 패션쇼로 손꼽히는 디자이너 애슐리 윌리엄스를 이번 서울패션위크에 초청하게 되어 기쁘다. 앞으로도 서울패션위크는 국내외 디자이너와 교류를 통해 K-Fashion의 세계화를 위해 노력하겠다.” 전했다. 애슐리 윌리엄스 패션쇼를 관람한 국내외 패션 업계 관계자와 인플루언서, 관람객의 뜨거운 박수와 환호가 쏟아졌다. 

 

애슐리 윌리엄스는 “서울이라는 힙한 도시에서 열리는 서울패션위크에 참석하게 되어 영광이다. 이번 시즌은 영국이 아닌 서울에서 컬렉션을 선보이게 되어 무척 기쁘고 설렌다.”라며 서울패션위크에서의 패션쇼에 대한 소감을 덧붙였다.

 

애슐리 윌리엄스는 상식적이지 않고 유행의 영향을 받지 않는 패션을 일컫는 안티패션(Anti-Fashion)의 선도주자, 밀레니얼세대와  Z 세대를 대표하는 패션 디자이너로 불리기도 한다. 젠더(Gender)에 구애받지 않고 스트리트 컬처와 하이패션이 조화된 패션을 선보이는 애슐리 윌리엄스는 청년 운동과 문화적 요소에서 많은 영감을 받는다. 뿐만 아니라 8090년대 록, 고딕 감성을 모티프로 한 다소 과감하고 기발한 유머 감각이 돋보이는 컬렉션을 전개한다. 이는 다채로운 그래픽과 프린팅, 전 세계 곳곳에서 영감을 받은 디테일 등으로 표현되며 어렵지 않지만 복합적이고 깊은 의미를 내포하고 있는 것이 특징이다. 

 

애슐리 윌리엄스는 2015년, ‘엘르 스타일 어워드‘에서 ’올해의 디자이너‘를 수상하기도 했으며, 꼼데가르송(Comme des Garçons) CEO 아드리안 조프는 도버 스트리트 마켓(Dover Street Market)이 가장 주목하는 여성 브랜드 1순위로 애슐리 윌리엄스를 꼽았다. 지미 추(Jimmy Choo), 반스(Vans), 구글(Google), 코카 콜라(Coca Cola), LG전자와 협업한 바 있으며 ICA와 함께 현대 예술가, 그래픽 디자이너들과 그룹 쇼 일환으로 설치 예술을 진행하기도 했다. 

 

애슐리 윌리엄스는 현재 도버 스트리트 마켓, 노드스톰, 영국 셀프리지 백화점 등을 포함한 다수의 유명 편집숍에 입점되어 있으며, 한국에는 분더숍, 레어 마켓 등에서 만나볼 수 있다.

 

한편, 서울디자인재단은 2018년 5월 브리티시 패션 카운슬과 패션산업 국제화 양해각서(MOU)를 체결, 해외 교류 일환으로 양국에서 패션쇼를 진행하고 있다. 2019 F/W 서울패션위크 때 ‘코트와일러(COTTWEILER)'에 이어 이번 시즌, 애슐리 윌리엄스의 패션쇼를 진행했듯, 반대로 한국 디자이너들이 런던패션위크에서 패션쇼 무대를 가지기도 했다. 2019 S/S 런던패션위크에 박승건 디자이너의 푸시버튼(PUSH BUTTON), 2020 S/S 시즌에는 한현민 디자이너의 뮌(MÜNN), 윤춘호 디자이너의 YCH가 참여해 한국 패션의 위상을 알렸다.​ 

 

33d2b2df4839114f3cfa21c7aa66afcf.jpg
e92cabb04948c7ba3c7a85bfc48d6351.jpg
b1aaf930b485c815a248c987605c0dc1.jpg
e1623fcea2c62210fd92b6fc2fafbcdd.jpg
47499db64bbd9727d6b092983d608fe1.jpg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퍼가기 이 글을 트위터로 퍼가기 이 글을 카카오스토리로 퍼가기 이 글을 밴드로 퍼가기

Press

No Subject Date Hit
48 시민참여형 라이프스타일 페스티벌로 거듭난 ‘2020 SS 서울패션위크’, 성황리 폐막 10-21 209
47 전문수주박람회, 2020 S/S GN_S(제너레이션넥스트_서울) 성료 10-20 155
46 2020 S/S 서울패션위크 ‘해외 패션 멘토링 세미나’ 성료 10-20 157
45 영국 디자이너 애슐리 윌리엄스(ASHLEY WILLIAMS), 2020 S/S 서울패션위크 무대에 오르다 10-19 152
44 2020 S/S 서울패션위크 ‘포트폴리오 리뷰’ 진행! 10-18 188
43 ‘2020 S/S 서울패션위크’, 명예 디자이너 설윤형 오프닝 전시로 성대한 막 올려 10-15 284
42 패션의 미래 비전 제시, ‘지속가능패션 서밋 서울’ 개최 10-11 266
41 전문수주박람회, 2020 S/S GN_S(제너레이션넥스트_서울) 개막! 10-11 280
40 D-3 ‘2020 S/S 서울패션위크’, 눈여겨 볼 관전 포인트! 10-11 361
39 2020 S/S 서울패션위크 기자간담회 개최! 전미경 신임 총감독, 글로벌과 로컬, 두마리 토끼 잡는다! 10-02 350
38 2019F/W GN_S(제너레이션넥스트_서울), 넓어진 공간, 폭넓어진 브랜드층으로 국제적인 전문수주박람회로 안착! 성공적 마무리 03-25 1,556
37 6일간의 패션 문화 축제 ‘2019F/W 서울패션위크’, 성황리 폐막 03-25 1,491
36 ‘코트와일러(COTTWEILER)’ 2019 F/W 서울패션위크 컬렉션 성료 03-23 1,459
35 2019F/W 서울패션위크 ‘포트폴리오 리뷰’ 신설! 뜨거운 반응 03-23 1,387
34 2019 F/W 서울패션위크 ‘해외 패션 멘토링 세미나’ 성료 03-22 1,285
33 ‘2019F/W 서울패션위크’, 텐소울 팝업 오프닝으로 화려한 막 올려 03-21 1,386
32 국제적인 전문수주박람회, 2019F/W GN_S(제너레이션넥스트_서울) 개막! 03-18 1,533
31 D-1 ‘2019F/W 서울패션위크’, 알차게 즐기는 관전 포인트! 03-15 1,777
30 2019 F/W 서울패션위크 기자간담회 개최! “아시아 대표 패션 비즈니스 허브이자 세계 5대 패션위크로 도약 목표” 03-06 1,437
29 2019 S/S 헤라 서울패션위크, 우영미 명예 디자이너의 오프닝쇼로 화려한 개막 10-16 2,582